스포츠
최민정, 동계유니버시아드 쇼트트랙 4관왕…여자 1000m‧계주 우승(종합)
 회원_414924
 2023-01-23 15:03:38  |   조회: 37
첨부이미지

한국 쇼트트랙의 간판 최민정(연세대)이 제31회 동계세계대학경기대회(동계유니버시아드)에서 4관왕에 올랐다.

최민정은 22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레이크플래시드 올림픽 센터 1932링크에서 열린 쇼트트랙 여자 1000m와 여자 3000m 계주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앞서 여자 500m와 1500m에서 금메달을 차지했던 최민정은 이날 2개의 금메달을 추가, 4관왕에 등극했다. 이로써 최민정은 이번 대회에 참가한 선수 중 최초로 금메달 4개를 획득한 선수가 됐다.

최민정은 여자 1000m결선에서 1분38초107로 정상에 올랐다. 함께 출전한 서휘민(고려대)은 1분38초252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최민정은 이어 열린 여자 3000m 계주에 김건희(단국대), 박지윤(한국체대), 서휘민과 팀을 이뤄 출전, 4분12초557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4관왕에 오른 최민정은 대한빙상경기연맹을 통해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출전한 동계세계대학경기대회에서 4관왕이라는 성적을 얻었다. 팀과 함께 좋은 성적을 얻게 돼 굉장히 기쁘다"며 "앞으로도 열심히 준비해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남자 1000와 5000m 계주에서도 금메달 소식이 들렸다.

장성우(고려대)가 1000m 결승에서 1분25초937로 금메달을 따냈고 이정민(한국체대), 김태성(단국대)이 각각 1분26초029, 1분26초071로 각각 은메달, 동메달을 수확했다.

남자 계주 결승에서는 장성우, 김태성, 정원식(경희대), 이준서(한국체대)가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세계 최강을 자랑하는 한국 쇼트트랙은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7개, 은메달 4개, 동메달 5개를 수확하며 강호임을 입증했다.

 

출처가기

2023-01-23 15:03:38
47.34.184.3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10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Best Spor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