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이노니아
저는 혼자 잘 사는 것을 원치 않습니다. 저는 다 함께 잘 사는 세상을 원합니다.
 회원_599814
 2023-01-05 12:57:42  |   조회: 40
첨부파일 : -

2023년 올 한해.

나는 잘 될 거야.

나는 잘 살 거야.

그걸 어떻게 아냐고?

하나님이 내게 말씀해주셨거든.

올해 너는 잘 될 거라고, 잘 살 거라고 말이지.

그동안 내가 그분께 드린 진한 수고와 희생을 다 안다고,

꼭 갚아주실 것이라고, 말씀하셨거든.

그리고 무엇보다 네가 행복해졌으면 좋겠다고도 하셨지.

이렇게 자상하게 말씀해주시니 참 고맙지.

그런데 이상하게 그런 말씀을 들으면서도 별로 행복하지가 않은 거야.

그래서 진지하게, 정말 진지하게, 하나님께 이렇게 되물었지.

"하나님, 우리 나라가 지금 이 따위로 엉망진창인데, 저 혼자 행복하고 잘 되는 게 무슨 큰 의미가 있나요?"

"하나님, 보세요. 지금 이 땅의 교회가 이 모양 이 꼴인데, 그 와중에 저 혼자 행복하게 잘 되는 게 무슨 의미가 있나요?"

내가 그렇게 반문하자,

하나님이 아무 말씀도 못 하시더라고.

그분이 말야,

그냥 한숨을 푹 내쉬더니, 그냥 눈물만 그렁그렁하더라고.

그래 맞아.

나라가 이 꼬라지인데,

교회가 이 꼬라지인데,

나 혼자 잘 먹고 잘 사는 게 무슨 대수겠어?

잘 살려면 다 함께 잘 살아야지.

행복하려면 다 함께 행복해야지.

세상이 온통 불행 투성인데 어찌 혼자 잘 먹고 잘 살기를 바라겠어.

그래서 내가 다시 하나님께 기도드렸지.

"하나님,

저는 혼자 잘 사는 것을 원치 않습니다.

저는 다 함께 잘 사는 세상을 원합니다.

그래서 저는 2023년에는 좀 더 힘차게 싸우겠습니다.

많은 사람을 불행하게 만드는 모든 사악한 것에 맞서 더 힘차게 싸우겠습니다.

그것이 제가 2023년에 진정으로 바라는 것입니다.

하나님,

올 한해 제가 그 길을 잘 걸어갈 수 있도록 힘과 용기를 주시옵소서.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아멘."

- 2023년 1월 2일 새벽에 드린 기도

 

 

출처가기

2023-01-05 12:57:42
47.34.184.3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10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풍성한 믿음 생활